상세 컨텐츠

본문 제목

[3/5 개봉] 밤빛

PREVIEW 프리뷰

by 강릉독립예술극장신영 2021. 3. 4. 16:43

본문

밤빛 (김무영, 2018)

 

가끔 눈 뜨면 무서울 때가 있어.”

희태(송재룡)는 병원 생활을 정리하고, 깊은 산 속에서 홀로 삶을 마감하고자 한다. 누나에게 전 부인의 편지를 건네받은 얼마 후, 희태는 기차역에서 낯선 소년 민상(지대한)을 맞이하게 된다. 혼자만의 생활이 익숙한 희태는 민상과 어색하고 불편한 며칠을 함께 보내게 된다.

 

이 영화의 주인공은 희태, 민상 그리고 자연이다. 희태와 민상 둘 사이의 많은 이야기에는 여백을 둔 채 가늠하게 할 뿐이다. 영화는 나무 위에 핀 버섯, 어두운 밤에 밝게 빛나는 별 등 모든 것을 품은 자연과 그 속의 작은 두 사람을 묵묵히 그려내었다. 또한, 죽음을 앞두고 많은 감정들을 혼자서 감내하는 듯한 송재룡 배우의 연기가 인상적이다. 23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되었으며, 4회 울주세계산악영화제의 초청작이기도 하다.

 

-김곰곰

 

'PREVIEW 프리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3/19 개봉] 정말 먼 곳  (0) 2021.03.18
[3/11 개봉] 중경삼림  (0) 2021.03.13
[3/5 개봉] 밤빛  (0) 2021.03.04
[3/4 개봉] 미나리  (0) 2021.03.04
[2/26 개봉] 헬렌: 내 영혼의 자화상  (0) 2021.03.02
[2/25 개봉] 라이브 하드  (0) 2021.02.25

관련글 더보기

댓글 영역